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산업장관, 슈퍼태양전지 연구현장 방문…그린뉴딜 강조

통합검색

산업장관, 슈퍼태양전지 연구현장 방문…그린뉴딜 강조

2020.07.22 12:12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2일 그린뉴딜의 핵심인 신재생에너지 연구 현장을 찾아 연구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성 장관은 이날 '알키미스트(Alchemist) 프로젝트'의 하나로 슈퍼태양전지를 연구하는 서울대를 방문했다.

 

알키미스트 프로젝트는 성공을 담보로 하는 기존 연구개발(R&D)의 틀에서 벗어나 파괴적 잠재력을 가진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과제다.

 

서울대는 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고려대,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함께 현재 상용화된 태양전지 효율을 훨씬 뛰어넘어 실리콘 태양전지의 이론 한계효율(30%)도 극복하는 슈퍼태양전지와 관련한 연구를 하고 있다.

 


실리콘 탠덤 태양전지
 
[울산과학기술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진은 최근 세계 최고 수준의 탠덤 태양전지(서로 다른 두 종류 이상의 태양전지를 겹쳐 만든 전지) 효율을 달성해 사이언스지에 논문을 게재하는 성과를 냈다.

 

성 장관은 연구진과의 간담회에서 "그린뉴딜 정책의 조속한 이행과 관련 산업의 경쟁력 강화 측면에서 알키미스트와 같은 혁신적인 R&D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여러분의 슈퍼태양전지 연구와 같은 대담한 연구가 미래 산업의 판도를 바꿀 게임체인저를 만들어 내고 세계 시장을 주도할 기회가 될 것"이라며 연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진영 서울대 교수를 비롯한 연구진은 알키미스트와 같은 도전형 R&D를 더욱 확대하는 동시에 연구자들이 연구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필요가 있다고 건의했다.

 

성 장관은 간담회 이후 3D 프린팅으로 제작한 새로운 태양전지 소자 모형과 작동원리에 관한 연구진의 설명을 듣고 실제 태양전지 소자와 태양전지 셀을 활용하는 기술 시연을 관람했다.

 

산업부는 슈퍼태양전지 연구를 포함해 전체 2019년 알키미스트 과제를 대상으로 내년 상반기 중 평가를 거쳐 선행연구 단계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타당한 성과를 보여준 1개 팀을 선정, 본연구 단계에서 지원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2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