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제주도·JDC·업체, 자율주행차 상용화 촉진 공동사업

통합검색

제주도·JDC·업체, 자율주행차 상용화 촉진 공동사업

2020.07.29 11:08

 


자율주행차 (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제주에서 자율주행차 시범 운행 등 자율주행차 상용화 촉진을 위한 공동사업이 진행된다.

 

제주도는 30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와 자율주행차 업체인 '라이드플럭스' 및 'MDE'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자율주행차 시범 운행 지구 지정 등의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도는 행정과 재정적 지원을 위해 국비 유치 등의 노력을 기울인다.

 

JDC는 자율주행차 시범운행 프로젝트 사업지역에서 자율주행차 시범 운행 및 상용화 촉진을 위한 각종 협력 사업을 지원한다.

 

자율주행차 업체인 라이드플럭스와 MDE는 사업계획 수립 및 사업비 확보, 자율주행차 운행 면허 취득, 제조기술 확보, 서비스 시험 및 안전성 검증, 자율주행 관련 빅데이터 수집 등의 산업 영역을 담당한다.

 

박중희 라이드플럭스 대표는 "제주는 차세대 지능형 교통 시스템(C-ITS)을 설치·운영하기에 알맞고 정책적 지원도 많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자율주행차 서비스가 제주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득형 MDE 대표도 "한국의 자율주행차 산업은 시범 및 검증을 넘어 서비스 단계를 바라보고 있다"며 "차세대 지능형 교통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제주가 자율주행차 서비스를 검증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3 + 8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