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알뜰폰 요금제 더 싸진다…제휴카드 할인도 제공

통합검색

알뜰폰 요금제 더 싸진다…제휴카드 할인도 제공

2020.08.09 12:28
5G 도매판매 의무화·단말기 조달 확대·체험공간 마련

 


알뜰폰 스퀘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르면 올 하반기부터 알뜰폰의 LTE(4G)와 5G(세대) 요금제 가격이 더 싸질 전망이다. 알뜰폰 전용 할인카드로 이용실적에 따른 할인혜택도 제공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동통신 시장의 경쟁 활성화와 국민 통신비 부담 경감을 위해 '알뜰폰 활성화 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우선 정부는 이동통신사업자와 협의해 알뜰폰 업체에 제공하는 도매대가를 2019년 대비 20% 이상 낮출 계획이다.

 

 

올해 11월 내로 고시를 개정해 이통사가 알뜰폰 사업자에 5G 서비스도 의무적으로 도매 제공하도록 한다.

 

 

알뜰폰 가입자도 카드 이용실적에 따라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알뜰폰 전용 할인카드도 출시된다.

 

 

데이터를 다량 구매하면 추가로 도매대가를 할인해주는 '데이터 선구매제, 다량 구매할인제'도 확대한다.

 

 

삼성전자[005930]의 갤럭시 A10e·A31·A51 등 단말기 공동 조달 체계를 마련하고 9월부터 알뜰폰 정보 제공 사이트 '알뜰폰허브' 등에서 중고 단말기를 구매하도록 하는 방안도 마련한다.

 

 

온·오프라인에서 알뜰폰을 쉽게 개통할 수 있는 방법도 추진한다.

 

 

정부는 '알뜰폰허브' 사이트를 개편해 이용자들이 한 번에 요금제와 단말기, 전용할인카드 정보를 검색하고 알뜰폰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다음 달에는 서울 서대문역 주변에 알뜰폰을 체험할 수 있는 '알뜰폰 스퀘어'도 구축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활성화 대책으로 알뜰폰이 이통3사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알뜰폰이 실질적인 경쟁 주체로 성장할 것을 기대한다"며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 알뜰폰 활용으로 통신비 부담을 덜어 가계 안정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1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