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한국 과학영재들, 유럽물리올림피아드 종합 1위...국제화학올림피아드 종합 5위

통합검색

한국 과학영재들, 유럽물리올림피아드 종합 1위...국제화학올림피아드 종합 5위

2020.08.10 14:06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 참여한 한국 대표단이다. 한국은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 대회에서 대표 학생 5명 전원이 금메달을 받고 종합 1위를 달성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 참여한 한국 대표단이다. 한국은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 대회에서 대표 학생 5명 전원이 금메달을 받고 종합 1위를 달성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한국 고등학생들이 물리 분야 영재들이 실력을 겨루는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서 종합 1위에 올랐다.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도 종합 5위를 기록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 2020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서 한국 대표 학생 5명 전원이 금메달을 받아 메달 순위에서 종합 1위를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57개국에서 260명의 학생이 참가했다. 한국은 박정음 군(경기과학고 3)이 4위, 김희창 군(서울과학고 3)이 6위, 최현민 군(서울과학고 3)이 10위, 임종현 군(서울과학고 3)이 11위, 김성민 군(서울과학고 3)이 19위를 차지해 금메달을 받았다.

 

유럽물리올림피아드 대회 성적은 이론 30점과 실험 20점을 합한 50점 만점으로 평가된다. 이론 문제풀이와 실험 시험이 각각 5시간씩 진행된다. 금메달은 참가 인원 중 상위 8%가 받는다. 최현민 군은 실험 문제 1번에서 1위를 차지해 특별상을 받았다.

 

한국은 올해로 4회차인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 처음 출전했다. 한국은 지금까지 국제물리올림피아드에 참여해 왔으나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코로나19)으로 이 대회가 열리지 않았다. 이에 긴급하게 유럽물리올림피아드에 게스트 팀으로 참가했다. 지난해 열린 국제물리올림피아드에서는 금메달 4개로 1위를 차지했다.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 참석한 한국 대표단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 참석한 한국 대표단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한국은 화학 국제대회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한국은 지난달 23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으로 열린 2020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도 금메달 2개와 은메달 2개로 미국과 베트남, 중국, 싱가포르에 이어 종합 5위를 기록했다. 한국은 지난해 대회에서 금메달 4개로 1위를 차지했었다.

 

총 60개국 235명의 학생이 참여한 이번 대회에서 전무겸 군(서울과학고 3)과 홍준하 군(서울과학고 3)은 금메달을 받았다. 박준하 군(대구과학고 3)과 이민정 양(대구과학고 3)은 은메달을 받았다. 전무겸 군은 개인 종합부문 2위의 성적을 거뒀다.

 

이번 대회는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으로 전환돼 열렸다. 실험 시험 없이 이론시험으로만 진행됐다. 문제제시와 국제심판원 회의, 번역, 평가, 채점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시험시간은 줌미팅으로 녹화와 실시간 관리감독이 진행됐다.

 

강상욱 과기정통부 미래인재정책국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우리나라 대표단 학생들이 세계 학생들과 경쟁하고 교류하면서 우수한 성과를 이뤄 고무적”이라며 “국내의 우수한 학생들이 국가 기초과학을 견인하는 핵심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0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