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미스코리아 참가자들 얼굴형은 갸름한 얼굴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

통합검색

미스코리아 참가자들 얼굴형은 갸름한 얼굴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

2020.12.30 16:20
국윤아 서울성모병원 치과교정과 교수팀 분석 결과
왼쪽) 한국인이 선호하는 얼굴 (오른쪽)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 서울성모병원 제공
한국인이 선호하는 얼굴(왼쪽)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 비교. 서울성모병원 제공

국내 연구진이 미스코리아와 미스파라과이의 얼굴을 비교한 흥미로운 분석 결과를 내놨다.  미스코리아의 경우 대체로 갸름한 얼굴형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미스파라과이는 각진 얼굴과 큰 입술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두 특성 모두 서양인의 얼굴을 기준으로 하는 얼굴 황금비율과는 일치하지 않았다. 다문화 시대에 들어서면서 미의 기준에 인종적인 특성이 반영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국윤아 서울성모병원 치과교정과 교수 연구팀과 사우디아라비아 킹파이잘대와 미국 애리조나대 연구팀은 미스 코리아와 미스 파라과이 참가자 88명을 분석한 결과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세계치과교정의사연맹저널 9월호에도 공개됐다.

연구팀은 미스코리아 54명을 대상으로 3차원(3D) 카메라로 얼굴 정면과 측면을 특수 촬영했다. 길이와 각도 측정값 등으로 심미적 기준을 분석했다. 동양인과 서양인 간의 심미적 기준 차이를 분석하기 위해 미스파라과이 34명을 대상으로도 같은 분석을 진행했다. 

 

분석 결과 미스코리아들은 대체로 갸름한 얼굴형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가진 것으로 분석됐다. 반면 미스파라과이들은 각진 얼굴과 큰 입술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국 교수는 “다문화 시대에서 미의 기준은 인종적인 특성도 반영되며, 시대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서양인의 황금비율만을 따를 것이 아니라 이번 연구 결과를 교정 진단과 치료에 반영한다면 환자들의 만족도 또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미스코리아는 2012년 참가자들의 얼굴을 대상으로 미스파라과이는 2013년도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분석이 진행됐다는 점에서 최근 참가자들의 트렌드를 반영하고 있지는 않다는 한계가 있다. 또 미스코리아 참가자들이 한국인들의 평균적인 미적 기준을 반영하고 있다는 근거도 부족하다는 지적도 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7 + 6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