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화보] 1만7300년된 캥거루 암벽화

통합검색

[화보] 1만7300년된 캥거루 암벽화

2021.02.24 22:00
데미언 핀치 호주 멜버른대 지구과학과 연구원팀이 호주 서부 킴벌리에서 1만7300년 된 캥거루 암벽화를 발견했다. 데미언 핀치 제공
데미언 핀치 호주 멜버른대 지구과학과 연구원팀이 호주 서부 킴벌리에서 1만7300년 된 캥거루 암벽화를 발견했다. 데미언 핀치 제공

데미언 핀치 호주 멜버른대 지구과학과 연구원팀이 호주 서부 킴벌리에서 1만7300년 된 캥거루 암벽화를 발견하고 이에 관한 분석 결과를 국제학술지 ‘네이처휴먼비헤비어’ 인터넷판 22일자에 발표했다.

 

연구팀이 발견한 캥거루 암벽화는 길이가 약 2m다. 킴벌리 지역의 암벽으로 둘러싸인 동굴에서 붉은 황토 성분으로 그려져 있었다. 연구팀은 방사성 탄소연대측정법을 이용해 암벽화 위에 붙어있는 3개의 나나니벌 둥지의 생성 연대를 측정했고 이를 이용해 그림이 그려진 연도를 추측했다. 나나니벌은 진흙으로 둥지를 짓는 벌이다.

 

연구팀이 발견한 캥거루 암벽화는 길이가 약 2m다. 위아래가 암벽으로 둘러싸인 공간에서 붉은 황토 성분의 암석에 그려져 있었다. 데미언 핀치 제공
연구팀이 발견한 캥거루 암벽화는 길이가 약 2m다. 위아래가 암벽으로 둘러싸인 공간에서 붉은 황토 성분으로 그려져 있었다. 데미언 핀치 제공

분석 결과 세 둥지는 1만7100년~1만7500년 사이에 만들어진 것으로 밝혀졌다. 연구팀은 이 결과를 바탕으로 캥거루 그림이 약 1만7300년 전에 그려졌을 것으로 추정했다. 연구에 참여한 스벤 오즈먼 호주 웨스턴오스트레일리아대 암석예술연구관리센터 연구원은 캥거루 암석화가 2017년 인도네시아의 한 동굴에서 발견된 벽화와 유사하다고 분석했다. 이 벽화는 동물을 사냥하는 작은 사람들을 그린 벽화로 약 4만3900년 전에 그려졌을 것으로 추정된다. 

 

오즈먼 연구원은 "캥거루 암벽화는 동남아시아의 한 섬에서 4만 년 전 발견된 그림과 비슷하다"며 "이것은 두 지역의 문화적인 연결과 호주에 더 오래된 암석화가 있을 수 있다는 사실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2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