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돼지 췌도를 원숭이에 이식… 당뇨병 치료법 청신호

통합검색

돼지 췌도를 원숭이에 이식… 당뇨병 치료법 청신호

2014.10.01 18:00

돼지의 췌도를 영장류인 원숭이에 이식하는 실험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성공했다. 당뇨병에 걸린 원숭이를 수술로 치료한 것이다.

 

삼성서울병원 장기이식센터 김성주, 박재범 교수팀은 지난 3월 26일 면역거부반응 유전자인 '알파-GalT'가 없는 형질전환 돼지의 췌도를 원숭이에게 이식했다. 이 원숭이는 6개월 동안 인슐린 치료를 거의 받지 않고도 정상혈당을 유지했다.

 

김성주 서울삼성병원 교수. - 서울삼성병원 제공
김성주 서울삼성병원 교수. - 서울삼성병원 제공

1형이나 난치성 당뇨병 환자 중 인슐린 치료를 받아도 대사성 합병증이 나타나는 경우에 이 췌도 이식이 쓰인다.

 

췌도 이식은 췌장에서 인슐린을 분비하는 췌도 세포를 분리하여 이식하는 방법으로, 췌장 전체를 이식하는 것에 비해 시술이 쉽고 안전하며 반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충분한 수의 췌장을 확보하는 것이 어려워 그동안 췌도 이식에 필요한 췌도 세포를 공급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었다.

 

연구를 주도한 김 교수는 “앞으로 돼지 등 이종의 췌장을 활용한 이식에서 기술적인 안정성이 확보가 된다면 췌도 이식에 필요한 췌장을 충분히 확보할 수 있어 난치성 당뇨 환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연구의 의의를 말했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8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