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암세포 지켜주는 단백질, 너였어?

통합검색

암세포 지켜주는 단백질, 너였어?

2014.11.17 18:00
훼손된 뼈 재생시키는 단백질 오스테오폰틴, 암세포 지키는 역할
오스테오폰틴의 항체를 투여하면 오스테오폰틴의 작용이 차단되면서 미분화 골수성 세포의 축적이 저해된다. 암제거 T세포를 저해하던 골수성세포의 축적이 저해됨으로써, T세포가 활성화돼 암세포를 사멸한다. - 서울대 약대 제공
오스테오폰틴의 항체를 투여하면 오스테오폰틴의 작용이 차단되면서 미분화 골수성 세포의 축적이 저해된다. 암제거 T세포를 저해하던 골수성세포의 축적이 저해됨으로써, T세포가 활성화돼 암세포를 사멸한다. - 서울대 약대 제공

최근 암 치료 연구에서는 환자의 고유한 면역능력을 이용해 암세포를 제거하는 방식이 주목 받고 있다. 하지만 암세포 주변에는 환자의 면역반응을 제한하는 환경이 만들어져 있어 본격적인 치료에 어려움이 있었다.


강창율 서울대 약대 교수팀은 암세포가 만드는 ‘오스테오폰틴’이라는 단백질이 암세포를 면역반응으로부터 보호한다는 사실을 알아내고 국제학술지 ‘암 연구(Cancer Researh)’ 15일자에 발표했다.


오스테오폰틴은 정상 뼈에서는 불필요하지만 훼손된 뼈를 재생시키는 데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진 단백질이다. 그런데 암에 걸린 사람의 혈액에서 오스테오폰틴이 필요 이상 많이 발견되고, 쥐에 암을 유발했더니 종류에 관계없이 이 단백질을 분비한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암과 이 단백질 사이의 관계가 주목받기 시작했다.


연구팀은 오스테오폰틴이 생성과 증식을 유도한 미분화 골수성세포가 면역세포의 암세포 제거를 방해하는 메커니즘을 찾아냈다. 실험용 쥐에서 암치료백신과 항-오스테오폰틴 항체를 병용하자 치료백신의 항암효과가 더욱 높아졌다. 항-오스테오폰틴 항체가 암치료를 막는 이 단백질의 작용을 차단한 결과다.


강 교수는 “오스테오폰틴 항체에 대해 PCT국제출원을 마쳤다”며 “향후 항암치료에 오스테오폰틴을 타깃으로 하는 의약품을 첨가해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9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