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류 최초의 ‘낙서’는 50만 년 전에?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5년 01월 29일 17:51 프린트하기

pixabay 제공
pixabay 제공

인류가 처음으로 무언가를 끄적끄적 그린 것은 언제부터일까.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인류는 호모 에렉투스 시절이던 50만 년 전부터 낙서 수준의 그림을 그린 것으로 나타났다.

 

네덜란드 라이덴대 생물학과 조세핀 주덴스 박사팀은 120년 전인 1890년대에 독일 고인류학자 외젠 뒤부아가 인도네시아 자바 섬의 50만 년 전 지층에서 발굴한 민물 홍합 껍질 화석을 연구했다.

 

이 화석 안에는 뾰족한 물건으로 그은 듯한 길이 1cm의 미세한 선이 있었는데, 마치 톱니 끝처럼 지그재그 휘어 있었다. 또 방향이 바뀔 때도 도구를 뗀 흔적이 없었다.

 

연구팀은 “우연히 이런 흔적이 만들어지긴 어렵다”며 “의도를 갖고 그린 일종의 낙서”라고 결론지었다. 직접 도구를 가지고 재현을 해봤는데 제작이 몹시 힘들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낙서를 예술로 봐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이라고 덧붙였다. 주덴스 박사는 ‘네이처’와의 인터뷰에서 “만든 사람의 의도를 파악할 수 없다면, 그걸 예술이라고 부를 수는 없다”고 말했다.

 

연구 결과는 ‘네이처’ 12월 3일자에 실렸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5년 01월 29일 17:51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6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