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골프장 경사, 잔디 특성 한눈에 보는 신개념 골프앱 나왔다

통합검색

골프장 경사, 잔디 특성 한눈에 보는 신개념 골프앱 나왔다

2015.12.08 18:00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제공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제공

국내 정부출연연구기관이 골프장의 지형 정보를 입체적으로 제공하는 3차원 지도를 개발했다. 스마트폰 앱으로 출시해 누구나 다양한 골프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걸로 보인다.

 

서호성 한국표준과학연구원(표준연) 길이센터 책임연구원 팀은 대전 대덕연구단지 벤처기업 ‘테슬라시스템’과 공동으로 골프장 지형의 3차원(3D) 형상정보를 탑재한 ‘지맵(GMAP)’을 개발하고 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앱은 골프를 치는 사람들에게 필요한 코스정보, 거리정보, 그린의 3D 형상정보, 핀의 위치, 그린의 빠르기(잔디의 특징)와 같은 5가지 핵심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골프 코스나 비거리를 알려주는 프로그램은 있었지만 이처럼 전문 캐디 정도가 제공할 수 있는 정보를 실시간으로 얻을 수 있는 앱을 개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연구진은 지도정보를 얻기 위해 실제 골프장을 레이저스캐너와 전자식 거리, 각도측정기, 고성능 고도계, 인공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같은 계측장비로 정밀하게 측정했다. 이를 토대로 높이 오차 1mm, 위치 오차 3cm 이내의 정밀한 골프장 3D 지도를 만들 수 있었다. 이들 정보가 담긴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현재 대전의 사이언스 대덕골프장, 여주의 렉스필드 컨트리클럽 두 곳의 골프장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테슬라시스템 측은 앞으로 국내 460개 골프장 및 전 세계 5만 여개 골프장의 필드정보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힌 만큼 골프선수나 동호인은 물론 골프 중계방송의 지형정보 자료로도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서호성 연구원은 “표준연의 정확한 길이 측정기술을 이용한 앱으로 많은 골퍼들의 실력 향상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4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