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블록체인 규제·성과 논의의 장 열린다

통합검색

블록체인 규제·성과 논의의 장 열린다

2019.12.15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블록체인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행사가 서울에서 개최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19 블록체인 진흥주간’을 16~1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블록체인 진흥주간은 보안성과 투명성, 가용성, 신뢰성 등을 주제로 블록체인 기술과 산업을 논의하는 행사다.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다. 


2회째를 맞는 올해 행사는 크게 시상식과 학술대회(콘퍼런스)로 이뤄진다. 16일 개막식에서는 올해 블록체인과 핀테크 산업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들에 대한 시상식이 열린다. 16~18일 열리는 콘퍼런스에서는 전문가의 기조강연과 공공 및 민간 분야 시범사업 성과가 발표된다. 블록체인 대학정보통신기술(ICT)연구센터에서 진행한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도 개최된다.


새로운 기술인 블록체인과 관련된 규제를 개선하기 위한 세미나도 열린다. 17일 열리는 ‘블록체인 규제개선 세미나’에서는 공공서비스와 금융, 물류, 유통, 에너지, 헬스케어 분야의 규제 개선안을 논의한다. 또 블록체인과 핀테크 분야 기업 20개가 참여하는 채용 상담회도 18일 개최된다.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블록체인 기술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서 성장과 혁신을 위한 핵심기술”이라며 “이번 진흥주간이 기업들에게는 블록체인 산업생태계 활성화 방안을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되고, 국민들에게는 블록체인 기반의 서비스를 경험할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4 + 3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