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말(馬)이 호흡기 질환 안 걸리게 하려면?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4년 11월 19일 18:00 프린트하기

몽골현지에서 진행된 임상시험 -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고려대 제공
연구진은 몽골 현지에서 말을 대상으로 임상 시험을 진행했다. -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고려대 제공

국내 연구팀이 현재 전량 해외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고가의 말 인플루엔자(H3N8) 백신을 대체할 수 있는 백신 제작기술을 개발했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의 송대섭 선임연구원와 정대균 책임연구원, 김정기 고려대 약대 교수팀은 기존 백신과 동일한 효능을 가진 백신을 개발하고 국내 동물용 백신제작업체에 기술을 이전했다고 19일 밝혔다.


말 인플루엔자는 전염성이 높은 말 호흡기 질병으로 유럽, 미국, 아시아 등 전 세계적으로 발병하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과 일본, 몽골 등 우리나라와 가까운 나라에서도 지속적으로 발병 현황이 보고 되고 있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말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백신 전량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으며, 인플루엔자의 변이가 빨라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한국형 백신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연구팀은 국내 말 사육지에서 대대적인 검사를 통해 한국형 말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분리한 뒤 유전자 분석과 특성 규명을 통해 말 인플루엔자 백신용 항원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이렇게 만든 항원을 몽골에서 말 120마리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해외 백신과 대등한 수준으로 면역력이 향상됐으며 부작용 또한 없는 사실도 확인됐다.


송 연구원은 “2013년 ‘말 산업 육성법’ 통과 등으로 백신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시점에서 한국형 말 인플루엔자 백신이 개발돼 국내에 백신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면서 “기존 3만원 대의 백신 가격을 1만5000원 이하로 낮출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우상 기자

idol@donga.com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4년 11월 19일 18: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3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