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원자 한 층, 세상에서 가장 얇은 ‘그래핀 포장지’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5년 11월 04일 07:00 프린트하기

성균관대 제공
성균관대 제공
한국 연구진이 원자 한 층 두께로 세상에서 가장 얇은 ‘그래핀 포장지’를 개발했다.

 

안종렬 성균관대 물리학과 교수팀은 0.25nm(나노미터·1nm는 10억 분의 1m) 두께의 그래핀으로 3차원 구조의 실리콘 기판을 완벽하게 코팅하는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3일 밝혔다.
 

옆으로 이어 붙이던 전자소자를 위로 쌓아 3차원 구조를 만들면 전자기기의 크기를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기능도 향상된다. 최근 그래핀을 3차원으로 만들기 위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지만, 그래핀 특유의 벌집 구조가 2차원에서만 안정적인 특성을 보여 3차원으로 쌓아도 다시 평면으로 돌아오는 문제가 있었다.
 

연구팀은 구리 포일 위에 0.25nm 두께로 그래핀을 성장시킨 뒤 플라스틱의 일종인 PMMA로 코팅해 그래핀 박막을 제작했다. 이를 포장지로 선물을 싸듯 3차원 실리콘 기판 위에 놓고 열을 가하자 액체 상태인 PMMA가 기판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가면서 그래핀만 남았다. 연구팀은 이렇게 남겨진 그래핀을 포장지 삼아 실리콘 기판을 완벽하게 포장(코팅)하는 데 성공했다.
 

안 교수는 “전기가 잘 통하고 잘 휘어지는 등 그래핀의 우수한 물리적 특성을 3차원 소자에 적용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에 개발한 그래핀 코팅 기술로 부도체를 감쌀 경우 표면이 금속처럼 작동하면서도 유연하게 잘 휘어져 차세대 소자 제작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 결과는 나노과학 분야 권위지인 ‘나노스케일(Nanoscale)’ 10월 29일 자 온라인판에 발표됐다.

 

 

3차원 실리콘 기판에 그래핀이 코팅된 모습. 기판에 요철이 있어도 찢어지거나 들뜨는 것 없이 그래핀이 완벽하게 3차원 구조물에 코팅됨을 볼 수 있다. - 성균관대 제공
3차원 실리콘 기판에 그래핀이 코팅된 모습. 기판에 요철이 있어도 찢어지거나 들뜨는 것 없이 그래핀이 완벽하게 3차원 구조물에 코팅됨을 볼 수 있다. - 성균관대 제공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5년 11월 04일 07: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2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