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항응고제 성분 코로나19에 효과…세포실험서 확인"

통합검색

"항응고제 성분 코로나19에 효과…세포실험서 확인"

2020.05.14 17:21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나파모스타트 항바이러스 효능, 렘데시비르의 수백배"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나파모스타트 항바이러스 효능, 렘데시비르의 수백배"

 

국내 연구진이 항응고제와 급성 췌장염 치료제 성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효과를 보였다는 세포실험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이날 "항응고제와 급성 췌장염 치료제의 성분인 '나파모스타트'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억제 효과를 확인했다"며 "이 성분의 항바이러스 효과는 미국에서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렘데시비르'보다 수백 배 우수했다"고 밝혔다.

 

파스퇴르연구소는 기존 약에서 새로운 약효를 발견하는 약물 재창출 연구로 이 성분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확인했다.

 

연구소는 약물 3천여 종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시험한 결과, 이중 나파모스타트의 효능이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했다. 나파모스타트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사람 세포 속으로 들어갈 때 쓰는 효소의 작용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연구 결과는 지난 12일 논문 사전 게재 사이트인 '바이오 아카이브'(BioRxiv)에 공개됐다. 연구소는 관련 특허를 지난달 20일 출원했다.

 

류왕식 한국파스퇴르연구소장은 "나파모스타트는 원래 항응고제로 사용해 온 약물이므로, 코로나19 폐렴의 주요 병리인 혈전 등의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결과는 세포실험으로 확인한 수준이므로, 효능을 제대로 검증하기 위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

 

파스퇴르연구소에 따르면, 현재 경상대병원 등에서 나파모스타트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검증하기 위한 연구자 임상이 진행 중이다. 연구자 임상은 안전성과 유효성이 검증되지 않은 약이나 시판 중인 약으로 수행하는 연구 목적의 임상이다.

 


한국파스퇴르연구소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제공]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20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