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과학게시판] "상금 2억3400만원" AI 창업 경진대회 ‘꿈꾸는 아이(AI)’ 外

통합검색

[과학게시판] "상금 2억3400만원" AI 창업 경진대회 ‘꿈꾸는 아이(AI)’ 外

2020.09.29 07:00
GIST 제공
GIST 제공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과 광주과학기술원(GIST) 인공지능연구소가 AI 창업 경진대회 ‘꿈꾸는 아이(AI)’를 개최한다. 총 상금 약 2억3400만원으로 국내 최대 규모다. 기업이 가진 현안 문제에 대해 아이디어 형성부터 비즈니스 모델 수립까지 지원자가 해결해봄으로써 시장이 요구하는 아이템을 발굴하고 창업으로 연결시키는 게 목표다. NVIDIA, 인텔,  AWS, LG전자, CJ올리브네트웍스 등 국내외 기업과 협력해 실무현장의 플랫폼과 데이터를 경험하면서 기업의 현안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지역 주력산업인 헬스케어, 모빌리티, 에너지, 가전, 문화 위주로 예선 및 본선을 진행한다. 10월 9일까지 홈페이지(dreamai.kr)에서 참가자 접수를 받으며 10월 중순 예선과 11월 본선을 거쳐 각 종목별 최종 우수자를 가릴 예정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개발도상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 극복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과학기술·정보통신기술(ICT)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예산을 전년보다 증액된 196억원으로 요구했다고 28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ODA 사업을 통해 탄자니아와 우간다, 에티오피아에 백신을 냉장 유통할 수 있는 저가 이동형 백신냉장고를 개발해 보급하고 발전소를 건설했다. 또 베트남에 빗물 식수화 시설과 친환경 화장실을 건설했다. 올해부터는 캄보디아 교육방속국 설립사업을 시작했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바이오안전성정보센터와 서울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이 공동 주최한 ʻ제11회 전국 고등학생 바이오안전성·바이오산업 토론대회ʼ 결승전이 26일 생명연 대전 본원에서 개최됐다. 전국 42개 고등학교에서 70개 팀이 참가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과 상금 100만원이 수여되는 대상은 민족사관고등학교 ‘5.0’팀 강건우, 안종남 학생이, 한국생명공학연구원장상과 상금 80만원이 수여되는 금상은 하나고 ‘BIOLIN’ 팀의 김윤서, 황서린 학생이 각각 수상했다.

 

■광주과학기술원(GIST)이 2021학년도 대학원 봄학기 2차 전형 입시홍보를 위해 GIST 대학원 오픈랩 행사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신소재공학부, 기계공학부, 생명과학부, 물리‧광과학과, 화학과, 의생명공학과, 융합기술학제학부 등 7개 학부 및 학과가 소개됐다.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지구‧환경공학부, AI대학원의 온라인 오픈랩은 10월 5일(월) 개최될 예정이다. GIST 대학원 봄학기 2차 전형 원서는 10월 8~21일 홈페이지(www.gist.ac.kr/uadm)에서 접수할 수 있다. GIST는 "2020년 QS 세계대학평가에서 교수 1인당 논문 피인용 수 부문 세계 4위를 기록하며 연구중심대학으로서의 경쟁력을 인정 받았다"며 "오픈랩 행사를 통해 관심 있는 학생의 진로 결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부설 해외진출 전문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와 미주 지역 최대의 지역개발 금융기구인 '미주개발은행(IDB)'이 29일 협약을 체결한다고 28일 밝혔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중남미 스타트업 조인트벤처 육성사업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한국과 중남미의 유망 후보 기업을 발굴하고 기업 간 조인트벤처 매칭을 통해 국내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혁신기술기업과 중남미 기업 간 공동 연구개발과 실증, 시장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한-중남미 스타트업 온라인 교류행사에 관심 있는 기업은 본투글로벌센터 홈페이지와 담당자(031-5171-5625, jslee@born2global.com)를 통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