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중대본 "방심하면 코로나19 폭발적 증가 가능한 위기 상황"

통합검색

중대본 "방심하면 코로나19 폭발적 증가 가능한 위기 상황"

2020.11.04 12:57
"마스크 쓰기 어려운 환경에서 다수 감염…마스크 착용 최대한 유지해야"

"마스크 쓰기 어려운 환경에서 다수 감염…마스크 착용 최대한 유지해야"

 


강도태 차관,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주재
 
(세종=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이 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에서 열린 코로나19 중대본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kane@yna.co.kr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은 4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 상황에 대해 "방역당국은 한순간이라도 방심하면 언제든지 폭발적인 증가세로 이어질 수 있는 위기 상황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 1총괄조정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국내 발생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백 명을 넘나들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주점과 음식점, 가족 모임, 학교와 학원 등 일상생활이 이루어지는 공간에서 산발적 감염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지난 주말 핼러윈 데이와 단풍여행 등으로 인한 이동량 증가, 또 쌀쌀해진 날씨로 인한 인플루엔자 유행 우려 등의 위험요인도 상존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어 "마스크를 쓰기 어려운 환경에서 감염 사례가 자주 보고되고 있다"며 "번거롭더라도 식사 전후나 목욕탕, 체육시설의 탈의실 등에서 마스크를 쓸 수 있는 곳까지는 최대한 마스크 착용을 유지해달라"고 당부했다.

 

중대본은 이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심리방역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강 1총괄조정관은 "각 부처와 심리지원 협력체계를 한층 강화하고, 걷기 등 적당한 신체활동과 함께 소중한 사람들과의 영상통화를 활성화하는 등의 마음 건강 캠페인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4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