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SKT 성과급 논란 일단락되나…지급 기준 개선하기로

통합검색

SKT 성과급 논란 일단락되나…지급 기준 개선하기로

2021.02.09 11:21

 

 


SK텔레콤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성과급 논란이 확산한 SK텔레콤[017670]이 내년부터 노사 합의로 지급 기준을 개선하기로 하면서 노사 갈등이 일단락될 것으로 보인다.

 

9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 노사는 이날 오전 합의를 통해 이달 15일부터 성과급 제도 개선을 위한 노사 합동 TF를 운영하기로 했다.

 

성과급 기준 지표를 현재 EVA(Economic Value Added·경제적 부가가치)에서 영업이익 등 대체 지표로 변경하는 것이 골자다. 구성원 대다수가 평균 금액을 받지 못하는 것과 관련해 기준 금액 이상을 지급하는 구성원의 비율을 확대하기로 했다.

 

세부 지표와 지급 방식에 대한 합의안은 상반기 내 도출해 내년에 지급하는 성과급부터 적용하는 게 목표다.

 

SK텔레콤은 "노동조합은 투명한 성과급 제도 운용을 바라는 구성원의 의견을 회사가 적극적으로 수용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으며, SKT 노사는 앞으로 진정성 있는 대화와 소통을 통해 노사 간 화합과 신뢰를 더욱 굳건히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SK텔레콤 노조는 작년 매출액이 18조6천억원, 영업이익이 1조3천억원 등 전년 대비 각 5.0%, 21.8% 성장했는데도 작년분 성과급이 전년보다 20% 정도 줄어들었다며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했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7 + 8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