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랩큐멘터리] 멍게 먹지 말고,지구에 양보하세요

통합검색

[랩큐멘터리] 멍게 먹지 말고,지구에 양보하세요

2021.02.18 14:00
포스텍 친환경생체모사재료 연구실
 

소재 시장에서는 최근 미래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친환경적이고 기능이 뛰어난 소재가 중요한 연구 분야로 떠오르고 있다. 예를 들어 해양 생명체로부터 얻어지는 소재를 이용해 물속에서도 기계적 성질이 우수하고 자연 상태에서 쉽게 분해돼 젖은 환경에서 사용되는 차세대 의료용 소재를 개발하는 연구가 대표적이다.  

 

황동수 포스텍 환경공학부 교수가 이끄는 친환경생체모사재료연구실은 배의 껍질, 곤충의 날개, 따개비, 오징어의 부리와 빨판 등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소재의 특성을 이해하고 이를 친환경 소재로 만드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황동수 포스텍 환경공학부 교수

사람의 이빨은 단단한 무기물이라 잘 분해되지 않지만 갯지렁이나 오징어 같은 해양 생물체의 이빨은 플라스틱과 비슷한 유기물로, 단단하면 서도 오래가고 수명을 다하면 자연에서 분해된다. 해양 생물체가 단단한 유기물 이빨을 만들어내는 메커니즘을 살펴보면 플라스틱 사이에 소량의 금속을 중간에 삽입한다. 이를 반도체에 얇은 보호막을 씌우는 공정인 박막 공정에 활용하면 기계적 강도를 올릴 수 있다. 또 바다에 떠 있는 플라스틱 부표를 파고 들어가는 갯지렁이를 통해 플라스틱을 자연 분해할 수 있는 소재를 얻기도 한다. 

 

자연에는 여러 생명체가 있듯 이를 활용한 소재 연구도 다양하다. 멍게의 혈액에서 추출한 접착 물질인 갈산과 철을 결합해 만든 치료제를 치아에 덮으면 치아의 상아 세관을 덮어 시린 증상을 예방하고, 치료제가 타액 속 칼슘과 결합해 만들어진 뼈 성분이 손상된 치아를 건강하게 만들기도 한다. 멍게가 거친 바다에서 상처 난 조직을 치료할 때 쓰는 접착 물질을 활용한 결과다. 연구실은 이렇게 만든 소재를 기업에 기술 이전을 하거나 직접 스타트업을 창업해 생산하기도 한다.

 

친환경생체모사재료 연구실에서는 배의 껍질, 곤충의 날개, 따개비, 오징어의 부리와 빨판 등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소재의 특성을 이해하고 이를 친환경 소재로 만드는 연구를 진행 중이다.

최근에는 배에 해양 생명체가 들러붙지 않게 하는 방호 도료를 연구하고 있다. 배가 나아갈 때 바닥에 해양 생명체가 들러붙으면 마찰이 증가해 연비가 80%까지 떨어진다. 2회 운항할 수 있는 연료로 1회만 운항하는 셈이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방호제를 칠하지만 방호제 성분인 주석과 구리에 독성이 있어 사용이 금지됐다. 연구실은 먼저 홍합이 붙지 않는 친환경 방호제를 개발하고 있다. 

 

환경공학은 화학, 물리, 생명 등이 융합된 분야다. 황 교수가 박사후과정까지 전공한 분야를 나열하면 화학공학, 생명공학, 해양과학, 물리학으로 다양하다. 이를 바꿔 말하면 물리, 생명, 화학, 기계를 전공한 학생이 들어와 원하는 연구를 할 수 있다는 뜻이다. 친환경생체모사재료연구실은 수준 높은 연구시설을 활용해 아직 과학자의 손이 닿지 않은 자연의 소재를 연구하고 친환경 플라스틱 개발을 통해 지구환경 보존에 관심 있는 학생을 기다리고 있다.

 

 

▼ 포스텍 친환경생체모사재료 연구실 보러 가기 https://youtu.be/JUZQN-FlDbM

 

※대학 연구실은 인류의 미래에 어떤 일들이 펼쳐질지 엿볼 수 있는 창문입니다. 인류 지식의 지평을 넓히는 연구부터 실제 인간의 삶을 편하게 하는 기술 개발까지 다양한 모험과 도전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오늘도 연구실마다 교수와 연구원, 학생들이 머리를 맞대고 열정을 펼치고 있습니다.  연구자 한 명 한 명은 모두 하나하나의 학문입니다.  동아사이언스는 210개에 이르는 연구실을 보유한 포스텍과 함께 누구나 쉽게 연구를 이해할 수 있도록 2분 분량의 연구실 다큐멘터리, 랩큐멘터리를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소개합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8 + 6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