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EMA "AZ백신 특정연령대 위험 발견 못해…연령제한 근거 없어"

통합검색

EMA "AZ백신 특정연령대 위험 발견 못해…연령제한 근거 없어"

2021.04.01 10:15

 

기자회견하는 에머 쿡 EMA청장. EPA/ 연합뉴스 제공
기자회견하는 에머 쿡 EMA청장. EPA/ 연합뉴스 제공

 

유럽의약품청(EMA)은 31일(현지시간)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관련, 현재까지는 특정 연령대에 대한 위험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령제한에는 근거가 없다는 지적이다.

 

EMA는 이날 AZ 백신 접종 이후 발생하는 매우 희귀한 뇌정맥동혈전증(CVST) 사례들의 점검과 관련한 약물감시위해평가위원회(PRAC) 회의에서 이같이 결론내렸다고 밝혔다.

 

EMA는 이날 성명에서 "독립적인 외부전문가 등과 점검 결과 희귀한 사례들과 관련, 현재까지 연령이나 성별, 혈전증 병력에 따른 특별한 위험요소를 발견하지 못했다"면서 "AZ백신과 인과관계는 증명되지 않았지만, 추가 분석이 이어지는 만큼 나타날 수 있다"고 말했다.

 

EMA는 입원이나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코로나19를 예방하는 AZ백신 접종으로 인한 이익이 부작용 위험을 상회한다는 입장이라고 거듭 밝혔다. 이는 지난 18일 밝힌 입장과 같다.

 

에머 쿡 EMA 청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현재까지 과학적 지식상 AZ백신의 특정 연령대 사용 제한 조처를 뒷받침하는 근거는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유럽경제지역(EEA) 내에서 920만명이 접종을 받았는데 62명에게 뇌정맥동혈전증(CVST)이 발생했다"면서 "이는 60세 이하에서는 10만명 중 1명의 확률"이라고 밝혔다.

EMA는 오는 6∼9일 안전성 위원회를 열고, 이와 관련한 결론을 내릴 예정이다.

 

앞서 독일은 전날 예방접종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AZ백신을 60세 이상에만 접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예방접종위의 권고는 지난 몇주간 전문가들이 AZ백신을 접종받고, 매우 희귀하지만, 동시에 매우 위중한 혈전증 사례를 발견한 데 근거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이러한 사례들을 무시할 수 없다"고 말했다.

독일 내에서 AZ 백신 접종 후 뇌정맥동혈전증(CVST) 의심 사례는 31명으로 늘었고, 이 중 9명은 사망했다.

관련 태그 뉴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0 + 6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