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혈액으로 암유전자 변이 실시간 진단" 소형 플랫폼 개발

통합검색

"혈액으로 암유전자 변이 실시간 진단" 소형 플랫폼 개발

2021.04.29 10:33
생산기술원 "클리노믹스에 진단 카트리지 대량생산 지원"

생산기술원 "클리노믹스에 진단 카트리지 대량생산 지원"

 


액체 생검 카트리지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은 바이오 기업인 클리노믹스와 함께 암 진단용 액체 생검 랩온어디스크(Lab on a disc·하나의 디스크 형태 카트리지에 미세 구조들을 일체화해 각종 생화학 반응을 자동 수행할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을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액체 생검은 혈액 등 체액 속 암세포 조각을 통해 유전자 변이를 분석하는 검사법이다.

 

 

조직검사보다 시간과 비용이 적게 들 뿐만 아니라, 암 유형별로 맞춤형 항암 치료가 가능해 정밀 의료 분야 차세대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클리노믹스는 혈액을 카트리지(소형 용기)에 넣고 원심력으로 혈액 성분을 전자동 분리할 수 있는 랩온어디스크 분리 장비를 개발했다.

 

 

혈중 순환종양세포(암 조직에서 떨어져나와 혈액을 타고 돌아다니며 암을 전이시키는 세포)와 순환종양 유전자(DNA)가 포함된 혈장을 카트리지 내부 미세한 통로(채널)를 통해 30분 안에 분리하는 것이 핵심 기술이다.

 

 

생기원은 클리노믹스에 임상 연구용 카트리지 대량생산을 지원했다.

 

 

 

 

 


생기원 황철진 박사(왼쪽)와 클리노믹스 이성훈 암연구소장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기존 수작업 방식으로는 하루 10개도 만들기 어려웠는데, 자동화 공정을 통해 8시간 기준 500개 생산에 성공했다.

 

 

클리노믹스는 해당 제조공정에 대해 ISO 13485 인증을 획득한 데 이어 체외진단 의료기기 1등급 등록도 받았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4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