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LG, '초거대 인공지능' 개발에 3년간 1억 달러 이상 투자키로

통합검색

LG, '초거대 인공지능' 개발에 3년간 1억 달러 이상 투자키로

2021.05.17 11:44
LG AI연구원 대규모 컴퓨팅 인프라 구축…"올해 하반기 연구성과 공개"

LG AI연구원 대규모 컴퓨팅 인프라 구축…"올해 하반기 연구성과 공개"


연합뉴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배경훈 LG AI연구원장이 17일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AI토크콘서트'에서 발표하고 있다. 2021.5.17 kcs@yna.co.kr [LG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LG가 '초거대 AI(인공지능)' 개발을 위해 향후 3년간 1억 달러(약 1천127억원) 이상을 투자하기로 했다.

 

LG의 AI 전담조직 LG AI연구원은 17일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AI 토크 콘서트'에서 대규모 컴퓨팅 인프라 확보·개발을 위해 이 같은 투자를 단행한다고 발표했다.

 

'초거대 AI'는 대용량 연산이 가능한 컴퓨팅 인프라를 기반으로 빅데이터를 학습해 종합적이고 자율적으로 사고, 학습, 판단, 행동하는 인간의 뇌 구조를 닮은 AI이다.

 

LG AI연구원은 초거대 AI 개발을 위해 1초에 9경5천700조회 연산 처리가 가능한 글로벌 탑3 수준의 AI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

 

LG는 초거대 AI 연구 성과물도 올해 중 발표한다. LG AI연구원은 6천억개의 파라미터(매개변수)를 갖춘 '초거대 AI'를 올 하반기에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인간의 시냅스와 유사한 역할을 담당하는 파라미터는 규모가 커질수록 AI 지능도 높아지는데, LG AI연구원이 개발하는 초거대 AI는 현존 최고 수준보다 파라미터 규모가 3배 이상이다.

 

 

현재 개발 중인 초거대 AI는 언어뿐만 아니라 이미지와 영상을 이해하고, 데이터 추론까지 가능하다고 LG는 설명했다. LG AI연구원은 내년 상반기까지 조 단위 파라미터를 갖춘 초거대 AI도 개발할 예정이다.

 

LG는 소프트웨어 개발과 데이터 분석, 고객 상담 등 분야에 초거대 AI를 투입해 '상위 1% 인간 전문가' 수준의 역량을 갖춘 AI 기술을 현장에서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초거대 AI를 활용해 고객 상담 챗봇·콜봇이 고객의 감정까지 분석할 수 있게 하고, 차세대 배터리, 고효율 발광 분야 신소재 발굴을 위해 논문·특허를 분석한 데이터베이스도 구축할 예정이다.

 

LG AI연구원 배경훈 원장은 "글로벌 파트너들과 함께 초거대 AI 연구를 위한 대규모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하고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 역량을 확보할 것"이라며 "올해 하반기 연구 성과물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9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